7개국 대학생들 국가&사회 얼마나 신뢰할까? 글로벌 7개국 대학생 가치관 비교 2016 Part 4.

국가별 대학생들의 가치관을 비교해보고 세계적인 흐름 안에서 각각의 특성을 파악해보고자 대학내일 20대연구소는 ‘글로벌 7개국 대학생 가치관 비교 2016’를 발표했다.대학내일20대연구소 글로벌 7개국 대학생 가치관 비교 2016 인포그래픽 2016 12호 대학내일20대연구소에서 2016 글로벌 7개국 대학생 가치관 트렌드를 분석한 20대 연구리포트를 발표했다 한국, 일본, 중국 등 전 세계 7개국 대학생 1357명 대상 삶에 대한 가치관과 성향 조사 한국 대학생들의 국가 및 사회에 대한 신뢰도, 7개국 중 최하위 낮은 삶의 만족도 영향 (대학내일20대연구소=2016/4/6) 20대 전문 연구기관인 대학내일20대연구소가 전 세계 7개국 대학생들의 성향과 특징을 조사한 글로벌 7개국 대학생 가치관 비교 2016보고서를 발간했다. 이번 보고서 결과에 따르면, 국내 대학생이 바라보는 한국의 사회 주요 문제 1위는 부정부패20.9%인 것으로 나타났다. 다음으로는 고高실업률12.6%과 후진적 정치12.6%가 뒤를 이었다. 한국, 중국, 일본, 인도, 미국, 독일, 브라질 등 7개국 대학생 1357명을 대상으로 조사된 이번 보고서는 미래 사회의 주역이 될 대학생 세대의 특성과 성향을 조사해 앞으로의 경제적, 문화적 변화와 흐름을 예측하기 위해 기획됐다. 연애, 결혼, 여가문화, 삶 만족도, 대학교육, 진로 및 취업, 국가 및 사회, 국제사회 등 총 8개의 부문을 통해 7 개 국가 대학생들의 삶에 대한 가치관을 두루 살폈다. 글로벌 7개국 대학생 가치관 비교 2016 보고서에 따르면, 한국 대학생들의 국가, 사회에 대한 신뢰도는 밑바닥인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 사회의 가장 큰 문제로 부정부패를 꼽은 대한민국 대학생들의 국가에 대한 신뢰도는 2.33 점으로 7개국 중 꼴찌를 기록했다. 사회에 대한 신뢰지수 또한 7개국 평균보다 0.78점 낮은 2.24점으로 최하위권이다. 더욱이, 한국 대학생들은 이러한 상황이 더 나아지지 않을 것이라 여기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미래 한국 사회의 경제적, 정치적 발전과 사회 연대감 강화에 대한 기대 모두 3점 미만을 기록했으며, 이는 7개국 중 가장 낮은 수준이다. 대한민국 대학생의 국가와 사회에 대한 낮은 신뢰도는 삶의 만족도 저하에서 오는 것으로 분석된다. 한국인 대학생의 삶의 만족도는 7개국 평균보다 0.24점 낮은 3.18점으로 7개국 중 꼴찌를 차지했다. 헬조선과 수저계급론이 주요 키워드로 떠오르고 있는 이 시대의 20대는 행복한 삶을 만드는 가장 중요한 필수조건으로 경제적 여유51.0%’를 꼽았다. 하지만 지속된 경제침체와 고실업률로 인해 경제적 여유 또한 낮아지면서 청년들의 삶의 만족도 또한 떨어지는 것으로 추론된다. 경제적 여유를 중요시하는 한국 대학생의 가치관은 회사를 선택할 때 두드러졌다. 회사를 선택함에 있어서 금전적 보상(19.9%)이나 복지(9.0%) 같은 물질적 혜택이 차지하는 비율이 높게 나타났다. 이번 보고서는 여가생활에 대한 조사도 다루고 있다. 한국 대학생들은 여가문화 활동에 대해 일상 속에서 늘 누릴 수 있는 행위가 아닌 경제적, 시간적 여유가 있어야 가능한 특별한 활동으로 여겼다. 여가생활을 경제적 여유가 있어야 가능한 활동이라고 인식하는 비율은 7개국 평균보다 17.1%p나 높았다. 시간적 여유와의 관련성에 있어서도 평균과 현저한 차이+18.9%p를 보였다. 실제로 여가문화 활동을 일상적으로최소 주 2 3회 이상하는 응답자의 비율은 44.5%에 불과했다. 이 역시 7개국 평균(65.4%)에 크게 못 미치는 수준이다. 대학내일20대연구소 호영성 책임연구원은 한국 대학생들의 경우 대한민국이 세계 14위권의 경제성장국임에도 불구하고 삶의 여유는 그만큼 누리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며, 이번 보고서가 새로운 세대가 만들어 갈 미래 사회를 예측하고 청년들에게 더 나은 삶을 제공하기 위한 밑거름이 되는 자료가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대학내일20대연구소의 SNS 계정을 팔로우 하세요!


* 기업이나 대학 계정은 지양해주세요.
TOP